경북도, 김천문화예술회관에서 ‘제52회 보건의 날’ 기념식 개최

- ‘나의 건강! 나의 권리!’ 경북의 힘으로 새로운 대한민국
- 보건의료인, 지역 주민 등 1,000여 명 참석.. 건강한 경북 만들기 다짐

백두산 기자 l 기사입력 2024-04-02 [16:41]

뉴스듣기

가 -가 +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경상북도는 2일 제52회 보건의 날을 맞아 김천문화예술회관에서 도민 건강증진에 힘쓴 보건의료인을 격려하고 도민과 함께 건강한 일상 회복을 도모하는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 ‘제52회 보건의 날’ 기념식 개최

 

이번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 김충섭 김천시장, 시 ․ 도의원을 비롯한   보건의료 단체장, 시군 보건소와 보건의료기관 종사자, 지역주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보건의 날은 세계보건기구(WHO) 창립기념일(1948.4.7.)을 기념해 우리나라에서도 1973년부터 매년 4월 7일을 보건의 날로 지정․운영하고 있다.

 

올해 보건의 날 슬로건은 세계보건기구의 ‘My health, my right’을 바탕으로, ‘나의 건강, 나의 권리’로 정했으며, 모든 도민이 건강한 삶을 누리는 것은 가장 기본적인 권리이며, 누구나 건강서비스에 대한 쉬운 접근을 강조했다.

 

▲ ‘제52회 보건의 날’ 기념식 개최

 

기념식은 김천시 감문면 건강마을 주민들로 구성된 ‘감문 고고장구 동아리’와 2001년 창단한‘김천시립합창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보건의료 유공자 표창 수여, 보건의 날 기념 퍼포먼스, 국악을 통한 정서치유 마음여행을 주제로 한 특강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경상북도 출생률 2.1 달성’을 목표로 내빈과 관객이 함께 종이피켓을 펼쳐드는 퍼포먼스를 통해 저출생 극복에 앞장서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부대행사로는 야외광장에서 마음 건강 상담, 만성질환 체크, 금연‧절주 상담, 식생활 관리 등 다양한 주제로 건강 체험 부스를 운영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도에서 건강증진사업 뿐만 아니라 저출생 해소를 위한 난임 부부 지원, 난임‧우울증 상담센터 운영 등 건강 정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를 통해 의료비 부담 증가와 같은 문제에 대응하고, 도민의 건강한 삶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제52회 보건의 날’ 기념식 개최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경북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