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 신임회장 취임식 개최

- 3. 29. 울진 덕구온천리조트에서 엄태봉(울진) 회장 취임

-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 ‘K-CITIZEN FIRST 프로젝트’에 적극 동참

백두산 기자 l 기사입력 2024-03-31 [09:45]

뉴스듣기

가 -가 +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회장 엄태봉)는 29일 울진 덕구온천리조트에서 김학홍 행정부지사, 손병복 울진군수 등 주요 기관단체장 및 시군 이통장연합회 임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장 취임식을 개최했다.

 

▲ 이통장연합회     ©

 

이날 행사는 지난 3년간 연합회를 이끌며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의 발전과 지역사회에 헌신한 전임 회장과 임원에 대한 감사패와 재직기념패 수여, 취임사 및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떡케이크 절단 퍼포먼스를 통해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는 도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K-CITIZEN FIRST 프로젝트에 동참하는 의지를 담았다.

 

이날 회장으로 취임한 엄태봉 신임 회장은 경북 울진군 출신으로 울진읍 청년회장, 울진초등학교 운영위원장 등을 역임하였으며, 2021년부터 4년째 울진군 이장 연합회장직을 맡아 지역발전과 주민 복리증진을 위해 힘써오고 있다.

 

엄태봉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도민들에게 봉사하는 자세로 도민 행복과 지역 발전을 위해 지혜와 역량을 하나로 모아가겠다”며, “앞으로 이통장의 권익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이통장연합회가 도민과 행정의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학홍 행정부지사는 “8천 여명의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 회원들이 도민 안전을 위해 추진하는 경북도 ‘K-CITIZEN FIRST 프로젝트’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경상북도 이통장연합회는 행정의 최일선에서 활동하면서 행정과 주민의 가교 역할 수행 및 이통장의 권익 향상을 위해 2003년 설립, 현재 22개 시군 8,000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 이통장연합회     ©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경북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