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가축분뇨 합동 점검 실시 및 1분기 점검결과

환경오염 사전 예방

이성철기자 l 기사입력 2021-04-09 [01:00]

뉴스듣기

가 -가 +

- 道, 환경부, 시·군 합동 가축분뇨 사업장 집중 점검 실시

- 가축분뇨 공공수역 유출 등 환경오염행위 집중 점검

- 2021년 1분기 가축분뇨 관련시설 59곳 점검결과, 17건 위반행위 

 

[경북다경뉴스=이성철 기자] 구미시는 가축분뇨 관련시설로 인한 수질오염 및 악취발생 등의 환경문제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환경부 및 시·군과 합동으로 가축분뇨배출시설 및 처리시설 등을 집중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집중 점검은 4월 1일부터 30일까지 도내 22개 시·군 가축분뇨 관련시설 660개소 이상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점검반 3인1조로 11개조를 편성하여 환경피해 다발지역, 악취, 무허가 축사 등 관련시설을 점검계획이다.

 

가축분뇨 점검대상 선정 후 도·김천시와 합동 점검할 계획이며, 중점점검 사항으로는 가축분뇨 야적·방치하거나 공공수역에 유출 행위, 악취 등 축사 관리기준 준수 여부 등 전반적 사항을 지도·점검한다.

 

2021년 1분기 동안 가축분뇨 관련시설 59개소를 조사한 결과 '무허가 가축분뇨 배출시설 설치 및 운영 2건, 가축분뇨 부적정운영 7건, 가축분뇨 배출시설 변경신고 미이행 8건 등' 총 17건의 위반행위를 확인했다. 이는 작년도 위반건수(21건)의 81%에 달한다.

 

위반시설에 대하여 고발(2건) 및 행정처분(5건)과 조치명령(4건), 과태료(10건) 처분하는 등 관련법에 따라 적법 조치하였으며, 축산부서에서는 보조금 지원을 제한하는 등 환경오염행위에 적극 협조할 예정이다.

 

아울러, 금년도 3월 25일부터 부숙도 검사제도 계도기간이 만료함에 따라 축산농가 중 부숙도검사 여부 확인 및 퇴비처리 불분명 농가를 단속함으로써, 환경오염방지 및 축산악취 민원을 선제적 대응할 계획이다.

 

우준수 환경보전과장은 앞으로도 “집중단속 기간에 불법행위로 적발된 사업장은 관련 규정에 따라 엄격하게 조치하여, 악취 및 분뇨로 인한 주민 생활불편을 최소화하는데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으며, 환경오염 위반행위를 발견하면 환경보전과(☏054-480-5284,5286)으로 신고해달라고 말했다.

이성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 경북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