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공공미술프로젝트‘우리동네 미술’ 협약식 가져

백두산 기자 l 기사입력 2020-10-16 [08:26]

본문듣기

가 -가 +

[경북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영덕에서 추진 예정인 공공미술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 사업 협약식이 2020년 10월 15일 오후 2시 영덕군청 2층 회의실에서 진행되었다.

 

 

▲ 영덕군 공공미술프로젝트‘우리동네 미술’ 협약식 가져  © 백두산 기자

 

이번 협약식은 사업 주관처인 (재)영덕문화관광재단(이사장 이희진)과 영덕군, 사업 선정단체인 영덕예맥회의 3자간 협약으로 영덕군은 사업추진에 대한 행정적 지원, (재)영덕문화관광재단은 사업 운영, 영덕예맥회는 사업 실행의 역할을 맡아 2021년 2월까지 영덕군 블루로드 구간 4곳에 4개의 공공예술 조형물을 설치할 예정이다.

 

공공미술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가 주최하고 각 기초지자체 또는 지역문화재단이 주관하며,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협력으로 전국 228개 지자체에서 진행되는 대규모 문화뉴딜 사업이다. 올해 코로나 19로 인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예술인 일자리 제공과 주민 문화향유 증진이라는 공공미술 프로젝트의 취지를 바탕으로 추진하고 있다. 

 

협약식에는 영덕군 이희진 군수와 (재)영덕문화관광재단 서영수 상임이사, 영덕예맥회 배수관 대표를 비롯해 참여작가와 해당사업 주무부서 담당자 등 17명이 참여하였으며, 사업설명 및 경과보고, 설치작품 소개, 협약식 등으로 진행되었다. 

 

(재)영덕문화관광재단은 본 사업이 단순한 예술인일자리 사업을 넘어 실질적으로 지역 내 문화관광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영덕 블루로드 아트맵핑’을 주제로 하고, 예술가들의 창의적인 아트맵핑을 통해 블루로드의 품격을 높이는 공간 창출과 포토존 기능 강화를 목적으로 지난 8월 참여 작가팀 공모를 진행하였다. 공모 결과 총 2팀이 공모에 참여하였으며, 선정과정을 거쳐 ‘영덕예맥회’가 최종 선정되었다.

 

영덕예맥회는 영덕에서 활동하는 작가와 영덕출신으로 전국에서 활동하는 작가들로 구성하여 ‘블루로드에 부는 예술바람’이라는 사업으로 블루로드 구간 중 영덕군 창포리에서 축산면 축산3리에 이르는 구간 중 4곳에 지역 작가들을 4팀으로 나누어 작품을 설치하는 사업안을 제안하였다. 이후 영덕예맥회는 (재)영덕문화관광재단과  지속적 현장 방문과 회의를 통해 최종 실행계획서를 작성하였으며, 자문위원회와 협의를 거쳐 본격적인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영덕군 이희진 군수는 본 사업을 통해 블루로드를 찾는 관광객들의 눈높이에 맞게 설치 장소의 주변 환경과 어우러지는 공공미술로 양이 아닌 질적으로 우수한 작품 제작을 당부했다.

 

또한 영덕문화관광재단과 지역 예술단체가 본 사업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협력으로 문화를 통한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높여 줄 것을 요청하였다. 

 

영덕예맥회 배수관 대표는 "본 사업에 참여하는 많은 작가들이 고향인 영덕에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로 생각하고 있으며, 고향에 누가 되지 않도록 명예를 걸고 지속적으로 지역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작품을 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 영덕군 공공미술프로젝트‘우리동네 미술’ 협약식 가져  © 백두산 기자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 경북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