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식품·공중위생업소 위생안전 총력

코로나19 예방 확산 방지 손소독제·위생마스크 배부

백두산 기자 l 기사입력 2020-03-28 [04:53]

본문듣기

가 -가 +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영덕군은 지난 12일부터 25일까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식품접객업과 공중위생업소에 손소독제 3,580점, 위생마스크 1,273점 등 총 4,853점을 긴급 지원했다.

 

영덕군은 코로나19 사태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식품접객업(일반·휴게·제과점) 1,273개소와 제조업(식품제조·즉석판매) 195개소 및 숙박업, 이미용, 세탁업 등 공중위생업소 257개소에 위생물품을 지원하여 코로나19 예방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영덕군 관계자는 “위생업소의 경우 방역과 경제 위축 등 어려움이 많아 지원을 하게됐다”고 말했다.

 

이희진 영덕군수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자영업자에게 어려운 시기인 만큼 군민의 안전이 최우선 되어야 하므로 이번 위생용품 지원을 계기로 영업주와 종사자의 위생의식 향상과 안전한 음식문화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영덕군내 유흥시설 64개 업소는 지난 24일부터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운영을 중단했다. 이에 따라 영덕군은 지역 내 유흥시설 운영상황을 오는 4월5일까지 영덕경찰서와 협동으로 매일 점검하고 있다.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 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