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지사, 코로나 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 3월 20일

신영숙 기자 l 기사입력 2020-03-21 [03:13]

본문듣기

가 -가 +

[다경뉴스=신영숙 기자] 오늘도 확진자 발생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 이철우 지사, 코로나 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 3월 20일  © 신영숙 기자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요양시설에 대해서 예방적 코호트 격리를 시행해 추가 감염을 잘 차단하고 있는 가운데, 3월 19일 요양병원 두 곳에서 감염자가 각각 1명씩 나와서 해당 병원 2곳 인원 전체를 검사했다고 밝혔다.

 

이 중 한 사람은 여행 중에 발열, 인후통 등 증상이 있어서 조기 귀가했는데도 출근을 하여 확진 환자가 된 경우다.

 

이 지사는 “의료종사자는 발열 등의 증상이 있으면 동료 의료인과 의료기관을 보호하기 위해 출근을 하지 않는 것이 의무이자 권리가 되어야 한다. 이를 반드시 지켜 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경주에서는 식당을 매개로 한 감염 확산이 나타났다. 다중이용시설에 대해서 감염 예방 및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해야 할 것으로 생각한다. 

 

한편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 운동에 대한 호응이 좋아서 이번 주에는 애초 목표한 물량의 4배가 넘게 판매 실적을 냈고, 많은 분께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실천하고 있다. 

신영숙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 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