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경주시 취약계층과 신규 양수발전소 농민 지원

코로나19로 어려운 농민과 취약계층 지원

백두산 기자 l 기사입력 2020-03-19 [20:21]

본문듣기

가 -가 +

- 홍천에서 감자 구매해 경주시 취약계층에 전달...1석2조 지원 

 

▲ 한수원, 경주시 취약계층에 감자 전달  © 백두산 기자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과 취약계층 지원에 발벗고 나섰다. 

 

한수원은 19일 신규 양수발전소가 건설될 홍천 지역 농민들을 돕기 위해 홍천군으로부터 감자 300박스를 구입해 한수원 본사가 위치한 경주시에 전달했다. 전달된 감자는 취약계층에 지원된다.

 

한수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위축으로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취약계층 지원도 발길이 끊겼다는 소식에 이번 지원 방안을 마련하게 됐다.  

 

권택규 한수원 양수건설처장은 “코로나19로 시름에 빠져있는 농민과 소외계층 이웃을 돕는 일에 한수원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다행”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상생 활동을 통해 ‘같이의 가치’를 실천하며 지역과 함께 발전하는 한수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충청북도 영동군에 500MW, 강원도 홍천군에 600MW, 경기도 포천시에 750MW 규모로 양수발전소 건설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9년~2031년에 각각 준공할 예정이다.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관리자

Copyright ⓒ 다경뉴스. All rights reserved.